세계를 넘어 우주로 비약하는 고흥군우주항공축제!!!

한국자치신문 | 기사입력 2024/05/13 [14:34]

세계를 넘어 우주로 비약하는 고흥군우주항공축제!!!

한국자치신문 | 입력 : 2024/05/13 [14:34]

▲ 고흥우주항공축제



‘제14회 고흥우주항공축제’ 인산인해 성황리 마무리

군민의 힘과 역동적인 고흥의 매력을 보여주기에 충분

 

지난 5월 4일부터 6일까지 3일 동안 우리나라 유일한 우주로 가는 플랫폼 고흥 나로우주센터 일원에서 개최된 ‘제14회 고흥우주항공축제가’ 5월 5일 축제 둘째 날 악천후 속에서도 전국에서 6만여 명의 방문객이 다녀가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인류의 위대한 비상 지구인에서 우주인으로’라는 슬로건으로 열린 이번 축제는 우리나라 우주의 역사를 한 장소에서 생생하게 보고, 체험할 수 있었던 풍성한 축제였다는 평가다.

 

특히, 1년에 단 한 번 축제 기간에만 개방하는 나로우주센터 견학 프로그램은 예매 시작 1주일 만에 매진됐고, 어린이와 청소년들에게 꿈과 상상의 공간으로 만든 나로호·누리호 특별전시, 우주여행 미디어아트는 가족 단위 방문객들에게 신비스러운 추억을 선사하기에 충분했다는 평가다.

 

또한, 방문객과 함께한 우주인 카니발, 카이스트 달 탐사 로봇 체험, 우주 환경 문제를 고민해 보는 우주인 아이디어 현장 평가, 물로켓 발사 등 160종의 풍성하고 다채로운 체험과 공연 프로그램 운영으로 대한민국 우주산업의 산실인 우주항공 중심도시 고흥의 위상을 드높이는 축제가 됐다.

 

이번 축제 첫날부터 마지막 날까지 매일 축제장을 방문한 한 가족은 “지금까지 본 축제 중 가장 볼거리, 체험 거리가 많고 풍성한 축제는 처음이다”며 “특히 시간대마다 축제 주제에 맞는 외계인 쇼, 달나라에서 사는 도깨비, 판토마인, 저글링 등 다양한 아티스트들이 펼친 야외 공연은 잊을 수 없는 감동을 선사했다”고 말했다.

 

공영민 군수는 “이번 제14회 고흥우주항공축제가 우주산업의 과거, 미래, 현재를 표현한 다채로운 체험 행사와 다양한 공연 등과 함께 방문객의 열기로 가득 채워져 국내 유일의 우주항공 중심도시 고흥의 명성을 또 한 번 더 입증할 수 있었다”며 “군민의 힘과 역동적인 고흥의 매력을 보여주기에 충분했다”고 평가했다.             

전남취재본부 홍상용 국장

 

▲ 남양 우도 레인보우교 준공식

 

고흥군, ‘남양 우도 레인보우교’준공식 개최

국내 최장 1.32km 연륙 인도교 건설로 새로운 랜드마크 기대

 

고흥군(군수 공영민)은 하루에 두 번, 바닷길이 열릴 때만 나타나는 노둣길의 불편함을 덜고 관광객들이 찾아오는 명소를 조성하고자 육지와 상시 통행이 가능한 남양면 우도 연륙 인도교 공사를 완료하고 지난달 24일 준공식을 가졌다.

 

남양 우도 연륙 인도교는 총사업비 72억 원이 투입된 남양면 우도 섬마을과 육지를 잇는 바닷길 1.32km의 국내 최장 연륙 인도교이다. 주민 의견수렴과 각종 검토용역 및 행정절차를 거쳐 2022년 7월 착공해 1년 8개월 만에 공사를 완료하는 쾌거를 이뤘다.

 

남양 우도 연륙 인도교는 희망과 행운을 불러온다는 의미로 난간과 바닥에는 무지개색을 특색있게 칠해 우도 바다의 경관과 아름다움을 더 했으며, 교량명을 ‘우도 레인보우교’로 명칭 했다.

 

공영민 군수는 “새로운 희망을 상징하는 우도 레인보우교를 통해 더 많은 관광객이 우도의 아름다운 경치를 감상하게 되고, 중산 일몰과 어우러져 지역의 새로운 고흥 관광의 랜드마크가 될 것이다”며 “앞으로 우도가 북부권 관광의 중심지가 되도록 적극적으로 개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전남취재본부 김인애 부국장

 

▲ 고흥군이 최근 두원농협 유자가공사업소에서 고흥유자 유럽 수출 상차식을 가졌다.


고흥군, 유럽 식재료 시장 ‘유자’로 수출 탄력, 1분기 100% 성장세

유럽 식재료 시장 수출, 25번째 상차로 200만 불 누적 달성!

 

고흥군(군수 공영민)은 지난달 30일 두원농협 유자가공사업소에서 고흥유자 수출 상차행사를 가졌다.

 

이번 유럽 수출은 ‘고흥군 농수산물 유럽 수출개척단’이 지난 2022년 9월 맺은 530만 불 규모의 수출협약 체결 이후 25번째, 올해 7번째 상차로 17톤 규모의 고흥 유자차가 유럽 수출길에 올랐다.

 

고흥 유자는 앞선 협약 이후 체코, 오스트리아, 헝가리 등 중동부 유럽을 중심으로 수출되고 있으며, 지금까지 누적 수출액은 200만 불(617톤)을 넘어섰다.

 

이러한 성과는 대형마트 등 B2C 시장을 공략하는 일반적인 마케팅 전략이 아닌 식자재 시장을 공략하고, 향과 맛이 중요한 차 시장에서 직접 고흥 유자를 경험하고 입소문을 탈 수 있는 오프라인 시음회 행사 등을 통해 현지인의 마음을 사로잡은 것이 주효했다고 볼 수 있다.

 

이를 통해, 체코 11개 도시에 20여 개 카페를 운영하는 현지 카페 체인(Crosscafe)에 고흥 유자를 공급하고, 카페 체인(Crosscafe)에서는 현지인의 니즈를 반영해 고흥 유자를 활용한 신제품(백향과+유자차 등)을 개발해 유럽인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카페뿐만 아니라 소셜네트워크 등을 활용한 온라인 시장에서도 공격적인 마케팅을 펼친 결과 전년 1분기 대비 수출량이 70톤 증가했다. 이는 전년 대비 두 배에 달하는 수치이다.

전남취재본부 홍석진 국장 

 

 

‘고흥 유자에이드’프랑스 파리 올림픽 음료시장 공략

고흥유자 원액으로 만든 유자에이드 2만 4천 팩 프랑스 1차 수출 상차

 

고흥군(군수 공영민)은 지난달 24일 엔자임팜(대표 김주호)에서 고흥 유자에이드 프랑스 수출 상차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수출은 공영민 군수가 이끈 ‘고흥군 농수산물 유럽 수출개척단’이 지난 4월 초 프랑스 파리 출장을 통해 총 500만 달러(한화 68억 원) 규모의 수출협약 체결에 따른 첫 상차이다.

 

수출길에 오른 상품은 엔자임팜의 고흥유자 원액으로 만든 유자에이드로 2만 4천 팩(230ml)이며, 이번 1차 수출 상차를 기점으로 유자 마멀레이드, 유자 곡물당, 고흥 유자차, 고흥 김 등을 계속해서 수출할 계획이다.

 

이는 유럽의 K푸드 열풍과 2024년 파리 올림픽 시장 특수에 맞춰 현지인 입맛에 맞는 유자 관련 신상품 개발 출시를 전략적으로 준비해온 결과로써 그 의미가 크다.

전남취재본부 위필수 본부장

 

▲ 세계 복싱대회


고흥군, 세계복싱 WBO 타이틀매치 성공적으로 개최

국제대회 개최로 인한 스포츠 문화 발전과 고흥군 이미지 제고 기대

 

고흥군(군수 공영민)은 지난 5일 고흥팔영체육관에서 세계복싱 WBO 타이틀매치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고흥군의 탁월한 대회 준비 능력과 전략적인 운영으로 원활하게 진행됐다. 참가한 선수들은 고흥군의 열정적인 응원과 훌륭한 대회 시설에 대해 높이 평가했으며, 이는 고흥군의 대회 개최 능력을 입증하는 좋은 기회였다.

 

경기는 오픈 3경기와 타이틀매치 3경기로 총 6경기를 치렀고, 제4경기 우리나라 강종선 선수의 타이틀매치는 대회 시작 전부터 엄청난 관심을 모았다. 전 국민의 응원 속에서 강종선 선수가 WBO 글로벌 타이틀매치 챔피언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를 통해 고흥군은 국제적인 무대에서도 역량을 입증했고, 고흥군 이미지 제고는 물론 국내외 많은 복싱 팬으로부터 관심을 받았다.

 

공영민 군수는 환영사에서 “고흥군은 복싱 세계 챔피언을 배출한 명문 고장으로, 앞으로도 복싱 발전을 위해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국복싱연맹 관계자는 “고흥군의 적극적인 지원과 군민들의 많은 응원 덕분에 대회를 잘 치를 수 있었고, 앞으로도 고흥에서 더 좋은 이벤트를 만들어 봤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경기는 KBSN 스포츠 채널에서 생중계됐고, 유튜브를 통해 베트남, 태국 등 세계 각국에 녹화방송으로 중계될 예정이다.

전남취재본부 홍석진 국장

 

청정바다 고흥군, 2024년산 물김 위판 종료

3년 연속 물김 위판액 1,000억 원 돌파

 

고흥군(군수 공영민)은 2024년산 물김 위판을 진행한 결과 총 121,257톤, 2,162억 원의 위판액을 기록했다고 1일 밝혔다.

 

고흥군은 ‘검은 반도체 고흥산 김’ 생산을 위해 총 392어가 10,358ha에서 103,508책을 시설해 지난해 11월 첫 위판을 시작한 이래 지난 4월 27일 물김 위판을 마무리했다.

 

군은 지난 2022년부터 올해까지 3년 연속 물김 위판액 1,000억 원을 돌파했으며 친환경 양식기반 시설사업 지원, 고품질 생산을 위한 어업인의 적극적인 참여와 김 생산에 적합한 해양환경 조성에 따른 결과로 분석했다.

 

지난해 영양염 및 강우량 부족에 따라 작황 부진과 황백화 현상 등으로 어려움이 겹치면서 물김 생산량이 다소 감소했으나, 11월 중순 이후에는 김 생산량이 늘어 2024년산 물김 위판을 성황리에 종료할 수 있었다.

전남취재본부 홍상용 국장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